티스토리 뷰


점점 날씨가 무더워지고 있습니다. 이럴 때 많이 찾는 것이 시원한 음료수인데요, 음료수를 담고있는 수많은 페트병 아래를 자세히 보시면 삼각형 모양에 숫자가 적혀있는 것을 한 번쯤을 봤을겁니다.


웬만한 페트병에는 거의 다 있는 것 같고, 밑에 적힌 숫자도 매번 다른 것 같은데 그것은 무엇을 의미하는 것일까요?


첫번째 포스팅은 바로 그 숫자와 마크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이제부터 총 7가지의 마크를 살펴볼텐데 이것은 모두 플라스틱의 재활용 마크를 의미합니다.

 

숫자 1~7까지 표시하며 아래와 같은 마크가 붙어있다면 재활용이 가능한 플라스틱이라는 것을 의미합니다. 그리고 버릴 때에는 가급적 같은 번호끼리 버리는 것이 가장 좋으나 그렇게 하기에는 상당한 번거로움이 있는 것도 사실이므로 플라스틱을 한데 뭉쳐서 버려도 상관은 없습니다.

 

그리고 같은 번호인 것들은 재질과 재활용 공정이 같다는 것을 의미하고 있습니다.


 


페트병1

가장 먼저 보게되는 이 마크는 거의 대부분의 페트병에서 발견할 수 있는 재활용 마크입니다.


폴리에틸렌과 테레프탈레이트의 재질이며 투명하고 강도가 크다는 장점이 있어 대부분의 음료수병과 생수병, 간장병, 식용류병 등에 쓰이고 있습니다.

 

이것이 있는 플라스틱은 재활용이 가능한 제품입니다. 

 

 


 

숫자 2가 적힌 이 마크는 고밀도 폴리에틸렌으로 만들어진 것으로 보통 불투명하고 밀도가 크다는 특성이 있습니다.


그래서 장난감이나 세제 용기, 샴푸병, 우유병, 막걸리병 등에 쓰이고 있으며 재활용이 가능한 플라스틱입니다.

 

  

 

 

 

 

3번이 적힌 이 마크는 견고하며 열가소성이 있고 투명한 폴리염화비닐이라는 재질로 만들어진 제품에 부착됩니다.

 

보통 파이프나 타일, 포장제, 대형물통, 일회용 그릇등 공업용과 산업용에 자주 쓰이며 가정용 배출품으로는 찾아보기 힘듭니다.

 

또한 이것은 재활용이 불가능하니 따로 버려야 합니다.

 



  

 

 이 재질로 만든 제품들은 재활용이 가능합니다.

 

 상자와 바가지, 우유병, 바가지 등에 자주 쓰이며 저밀도 플라스틱의 재질로 만든 제품에 부착되고 있습니다.

 

 

 



 

폴리프로필렌이라는 재질로 만든 제품 역시 재활용이 가능합니다.

 

쓰레기통이나 바가지, 맥주상자나 술상자등에 쓰이고 있습니다.

 

  

 

 


 

이 마크 역시 재활용이 가능하며 요구르트병이나 아이스크림통, 스티로폼 용기등에 부착됩니다.


단단하지만 깨지기 쉬운 폴리스티렌으로 만들어진 제품입니다.

 

  

 

  

 

 

마지막 7번이 적힌 재활용, 분류재질 마크는 재활용이 불가능하고 게임기나 대용량 생수통, 라면이나 과장봉지에 많이 쓰입니다.


그리고 마요네즈, 케첩병에도 쓰이고 있습니다.


이 마크가 부착된 라면과 과장봉지는 재활용이 안된다고 하니 많은 분들이 몰랐던 사실일 겁니다.

 

 



    

이상으로 페트병 밑에 있는 숫자가 의미하는 것은 재활용과 플라스틱 재질 분류 마크였던 것을 알았습니다.

 

쓰레기를 버릴 때 좀 더 신경쓰면 버리게 되면 환경도 살리고 자원도 아낄 수 있어 더욱 좋을 것 같네요.

 


댓글
댓글쓰기 폼